후오비코리아-다날, 암호화폐 안전거래 캠페인 성료
입력 : 2019-05-15 10:27:25 수정 : 2019-05-15 10:52:47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후오비 코리아는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 다날과 함께 진행한 암호화폐 안전거래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종료됐다고 15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와 다날이 함께 기획하고 다날의 암호화폐 결제 플랫폼 페이프로토콜이 후원한 암호화폐 안전거래 캠페인은 안전한 암호화폐 거래 수칙을 알려 사기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한 거래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시작됐다.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12일까지 진행된 캠페인에는 코인플래닛과 코인니스, 체인플루언서, 땡글, 비트케이, 블록노드커뮤니케이션즈 등 암호화폐 관련 기업들도 참여하면서 안전거래 메시지를 전하는 데 힘썼다.
 
암호화폐 안전거래 문화 확산을 위해 제작한 캠페인 영상 ‘암호화폐 안전거래 캠페인’도 유튜브 등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마케팅커뮤니케이션 실장은 "사기 예방과 안전거래 문화 확산을 위해 기획된 이번 캠페인이 많은 분께 관심을 받아 성공리에 종료됐다"며 "앞으로도 건전한 암호화폐 시장 형성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해서 업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려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