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국무부, 시진핑 방북 관련 "국제사회와 북한 FFVD에 전념"
입력 : 2019-06-18 09:00:20 수정 : 2019-06-18 09:00:20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미국 국무부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오는 20~21일 방북과 관련해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가능한 비핵화’(FFVD) 필요성을 강조했다.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국무부 관계자는 17일(현지시간) "미국은 파트너 국가 및 동맹국들, 중국을 포함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들과 함께 북한의 FFVD라는 공동의 목표에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국과 국제사회는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란 무엇인지, 이같은 목표를 향한 의미있는 진전은 어떤 것인지에 관한 공통된 이해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오른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올해 1월8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어린이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