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매직 설치마스터 차에 깔린 할머니 구조해 대전경찰청장 표창
입력 : 2019-08-21 10:38:09 수정 : 2019-08-21 10:38:09
[뉴스토마토 양지윤 기자] SK매직은 충청물류 소속 설치마스터 4명이 교통사고로 차에 깔린 할머니를 구조해 대전경찰청장 표창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3일 오전 대전시 대덕구 신탄진동 이면 도로에서 한 남성이 몰던 쏘나타 승용차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할머니를 치었다. 할머니는 사고 직후 하반신이 차에 깔려 꼼짝도 못 하는 상태였으며 인근에서 이를 목격한 SK매직 설치마스터 4명이 승용차를 들어 올려 할머니를 구조했다.
 
SK매직은 충청물류 소속 설치마스터 4명이 교통사고로 차에 깔린 할머니를 구조해 대전경찰청장 표창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왼쪽부터 김표, 이호경, 황운하 대전경찰청장, 손홍연, 윤석화 설치마스터. 사진/SK매직
 
이에 대전경찰청에서는 지난 19일 신속한 구조로 할머니의 생명을 구한 SK매직 설치마스터 윤석화, 손홍연, 김표, 이호경 씨에게 표창장과 시민경찰 배지, 포돌이 인형을 포상했다.
 
황운하 대전경찰청장은 "공동체 치안의 파트너로서 치안 활동에 협력해 '시민이 곧 경찰'임을 몸소 보여준 시민 영웅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상황에서 서로 도움을 주려고 하는 시민 정신이 한 나라와 도시의 품격을 높이는 만큼 앞으로도 지역사회 일원으로 치안활동에 적극 협력해 주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윤석화 SK매직 설치마스터는 "할머니가 연세가 많고 날씨도 더워서 구급차가 올 때까지 마냥 기다릴 수 없었다"며 "누구라도 현장에 있었다면 차에 깔린 할머니를 구조했을 것이며 할머니가 빨리 건강을 회복하시길 바란다"고 했다.
 
SK매직서비스는 의로운 구조활동을 펼친 설치마스터 4명에게 감사의 뜻으로 감사패와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양지윤 기자 galile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양지윤

더 나은 세상을 위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