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코리아 “고성능 AMG 매력 경험해보세요”
전국 공식 전시장서 ‘AMG 풀 쓰로틀' 주제 시승행사
입력 : 2019-08-22 15:11:11 수정 : 2019-08-22 15:11:11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전국 공식 전시장에서 ‘AMG 풀 쓰로틀(AMG Full Throttle)’을 주제로 다양한 고객행사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벤츠코리아는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이 AMG 차량을 시승하면서 차량의 매력은 물론 브랜드 파워와 성능, 레이싱 기술 등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공식 전시장을 찾은 사람은 누구나 사전 예약과 방문을 통해 ‘메르세데스-AMG S 63’, ‘메르세데스-AMG E 53’을 비롯한 다양한 AMG 차량을 직접 시승해볼 수 있다.
 
사은품 증정 등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한 행사도 진행된다. 행사 기간 동안 AMG 차량을 출고하는 고객에게는 AMG의 역동적인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는 AMG 드라이빙 아카데미 티켓과 AMG 브랜드의 홍보대사이자 영국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 구단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 선수의 친필 사인 티셔츠를 추첨을 통해 제공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청담 전시장 외관 모습. 사진/벤츠코리아
 
마크 레인(Mark Raine) 벤츠코리아 제품&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한국팬들에게 모터스포츠의 본산이라 할 수 있는 AMG의 개성을 고스란히 담고있는 더 뉴 메르세데스-AMG G 63, 도로 위의 레이스 카로 불리는 더 뉴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를 포함해 폭넓은 고성능 및 스포츠 카 라인업을 국내 고객에게 소개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벤츠코리아는 연내 △현존 가장 강력한 2.0리터 4기통 터보 엔진을 탑재한 45 △3.0리터 V6 바이터보 엔진으로 실용성과 AMG의 성능 모두를 느낄 수 있는 43 △48볼트 전기 시스템의 EQ 부스트를 탑재해 성능과 효율을 동시에 높인 3.0리터 직렬 6기통 터보 엔진 기반의 53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이 적용돼 강력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63까지 고성능 차 포트폴리오를 대폭 확장할 예정이다.
 
벤츠코리아 관계자는 “이를 통해 점점 다양해지는 국내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겠다”고 설명했다. 
 
김재홍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