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지난해 영업익 917억…전년비 64.6% 증가
전체 공장 가동률 상승에 매출 30.9% 증가한 2016억
입력 : 2020-01-22 16:17:20 수정 : 2020-01-22 16:17:20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 매출액 2016억원, 영업이익 917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30.9%, 64.6%씩 증가한 수치다. 
 
지난해 삼성바이오로직스 매출은 3공장을 비롯한 전체 공장의 가동률 상승 및 환율 개선효과로 전년 대비 1658억 원 증가했고, 영업이익 역시 매출상승의 영향으로 360억원 늘었다. 
 
순이익은 지난 2018년 11월 바이오젠과 자산양수도 종결 후 유입된 현금 3892억원으로 인한 기저효과로 전년 대비 212억원 감소(-9.5%)했다. 다만, 2018년 순이익에 일회성으로 반영된 투자주식처분이익 3892억원을 제외하면 실질적으로는 증가했다.
 
직전 분기인 4분기 매출은 2공장 가동률의 대폭 개선과 3공장 생산제품의 매출인식으로 3분기 대비 1285억원 증가(69.5%)한 3133억원을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매출증가와 생산제품 구성의 변화로 3분기 대비 833억원 증가(+353.0%)한 1069억 원을 기록했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달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현재까지 총 CMO(위탁생산) 35건, CDO(위탁개발) 42건, CRO(위탁연구) 10건을 수주했으며 올해는 CMO 12건, CDO 18건 이상의 추가 수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주역량 강화를 위해 올해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CDO R&D 연구소를 설립할 것이며 3공장 수주물량을 연말까지 3공장 CAPA의 60% 수준 이상으로 끌어올리겠다는 계획이다.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