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비건에 "매우 중요한 때 오셨다"
비건 "한국 질병관리본부 훌륭했다"…조세영·이도훈과 연쇄 회동
입력 : 2020-07-08 10:47:46 수정 : 2020-07-08 10:47:46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의 예방에 "매우 오랜 만에 만났다. 매우 중요한 때에 오셨다"고 환영했다.
 
8일 비건 부장관은 외교부 청사에서 강 장관을 예방하고 "초대해 줘서 감사하다"며 "모든 것이 복잡하지만 한국 정부가 여기까지 안전하게 올 수 있도록 세부적인 사항을 조율하는데 매우 협조적이었다. 확실히 안전하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우리는 이번 방한을 안전하게 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어제 입국해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며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 줘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이에 비건 부장관은 "한국의 질병관리본부는 훌륭했으며, 모두가 건강하게 여기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비건 부장관은 강 장관 예방 직후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과 8차 한미 외교차관 전략대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만나선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에 나선다. 한미는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의 실질적 진전을 위한 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가 8일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