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원석

soulch39@etomato.com

국내 최고 제약 바이오 전문 기자 되는 그날까지 최선을!!
JW생명과학, 뇌전증 치료 수액 시판허가

2017-01-12 10:2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원석기자] JW생명과학(234080)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뇌전증 치료제 '레비티람주 1000mg'의 시판허가를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레비티람주는 주성분인 레비티라세탐이 생리식염수와 혼합돼 있는 국내 최초의 뇌전증 치료제로 별도의 희석 과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 국내에 출시된 뇌전증 주사제는 모두 앰플 형태의 단일 제형으로 기초수액에 약제를 섞어 사용해야 했다.
 
JW생명과학 수액연구소는 레비티람주를 프리믹스쳐 수액으로 개발하기 위해 제제연구를 기반으로 성분의 안정성과 유효성을 동시에 확보하는 데 주력했다.
 
또 레비티람주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고용량 1000mg을 적용해 투약의 용이성까지 확보했다. 최대 허용 용량인 3000mg를 뇌전증 환자에게 투여할 경우 기존 주사제는 6번을 나눠 사용해야 했다.
 
JW생명과학 관계자는 "뇌전증 환자의 경우 응급 상황에서 발작 증상을 신속하게 완화시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수액 연구의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환자에게 바로 투여할 수 있는 레비티람주를 개발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JW생명과학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