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승근

10대 건설사 수도권서 6만4000여가구 일반 분양

수도권 분양 물량, 작년보다 2만여 가구 줄어

2017-01-30 10:33

조회수 : 7,03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올해 국내 10대 건설사들은 수도권에서 64000여가구를 일반 분양할 예정이다. 지난해보다 21000여 가구가 감소할 전망이며, 대우건설(047040)GS건설(006360)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1만가구가 넘는 아파트를 공급할 계획이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해 10대 건설사가 수도권에서 분양할 일반 분양 가구 수는 총 64982가구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분양 가구 수 86011가구보다 21029가구 줄어든 물량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지난해 건설사들이 밀어내기식 분양을 쏟아낸 데다 올해는 주택담보대출 규제와 금리 인상 우려 등 국내외 불안 요소가 많고, 최근 기존 아파트시장은 물론 분양시장도 빠르게 식어가는 분위기여서 건설사들이 다소 소극적인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 10대 건설사 중 9곳은 지난해보다 분양물량을 적게 잡았다. 현대건설(000720)8771가구에서 8029가구로, 삼성물산(000830)3758가구에서 1991가구로 감소할 전망이다.
 
작년 17837가구로 가장 많은 아파트를 공급한 GS건설은 올해 11582가구로 분양은 줄어들지만 여전히 많은 물량을 내놓을 전망이며, 대우건설은 올해 14882가구(작년 15537가구) 예정으로 수도권에서 가장 많은 물량을 공급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현대산업(012630)개발은 지난해 3892가구에서 올해 7862가구로, 두 배가 넘는 물량을 잡으며 다소 공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분양 가구 수는 줄어들지만 유망 단지들은 많다. 특히 강남권 재건축 일반분양, 서울 인접 택지지구 등은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대우건설은 경기도 평택시 용죽지구 A2-1블록에서 비전 레이크 푸르지오아파트를 3월 선보인다. 전용면적 65~173621가구다. 올 상반기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공장이 본격 가동을 앞두고 있어 관심이 높다. 일부 가구에서는 배다리생태공원 조망도 가능하다. 대우건설은 또 고양시 지축지구 B4블록에서는 전용면적 78~84852가구를 6월 분양하며, 과천시 과천주공 7-1단지 재건축을 통해 1317가구 중 59~114599가구를 8월 선보일 예정이다.
 
GS건설은 경기도 오산시 부산동 부산도시개발지구 5구역에서 오산시티자이22월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1021090가구다. 동탄2신도시와 오산 도심이 모두 가까워 두 지역의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특화평면으로 아파트 외 별동의 테라스하우스도 공급할 예정이다. 또 같은 달 김포 한강신도시에서도 단독주택 프로젝트인 '자이더빌리지' 전용면적 84525가구를 분양하며 3월에는 평택 고덕신도시 A9블록 '고덕신도시 자연&자이' 전용면적 84755가구를 내놓는다.
 
현대건설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1592-1 일대에서 33층 높이 주상복합 800가구(오피스텔 480실 포함)4월 분양할 예정이다. 이어 7월에는 대림산업(000210)과 함께 강동구 고덕주공3단지를 헐고 총 4066가구 중 전용면적 59~114699가구를 분양하며 같은 달 영등포구 신길9구역 자리에는 1199가구 중 전용면적 59~114696가구를 내놓는다.
 
대림산업은 인천 영종하늘도시 A46블록 ‘e편한세상 영종하늘도시22월 첫 분양에 나선다. 전용면적 74~84, 1520가구다. 영종하늘도시 중심지에 위치해 있어 각종 편의시설이 풍부하고 교육시설도 많다. 또 경기도 양주시 옥정동에서는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 1566가구를 3월 분양하며, 서울 송파구 거여2-2구역에서는 ‘e편한세상 거여’ 1199가구 중 전용면적 59~84378가구를 4월 공급할 예정이다.
 
삼성물산은 6래미안브랜드를 선보인다. 서울 강남구 개포동 개포시영을 헐고 2296가구 중 전용면적 59~13622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달터근린공원, 구룡산, 대모산 등 주변 녹지공간이 풍부한 게 강점이다. 하반기에는 서초 우성 1차 아파트를 재건축해 총 1276가구 중 192가구를 분양하며. 서울 신정뉴타운 2-1구역(1497가구, 일반 658가구), 가재울 뉴타운 가재울5구역(997가구, 일반 513가구)을 비롯해 경기도 부천송내1-2구역(832가구, 일반 408가구) 등을 공급할 계획이다.
 
롯데건설은 서울 은평구 수색4구역을 재개발해서 1192가구 가운데 39~114466가구를 3월 공급할 예정이다. 4월에는 강동구 고덕주공7단지 재건축으로 1859가구 중 전용면적 59~122868가구를 4월 분양할 예정이다.
 
SK건설은 컨소시엄을 통한 분양이 많다. 2월 현대산업개발과 서울 은평구 응암10구역 재개발로 백련산 SK뷰 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1001305가구로 지어지며 460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이어 3월에는 대우건설, 포스코건설과 함께 안산시 단원구 군자 주공6단지 아파트를 재건축한 안산 라프리모를 공급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99, 2017가구 대단지로 일반분양은 926가구다.
 
비전 레이크 푸르지오 조감도. 사진/대우건설

 
최승근 기자 painap@etomato.com
  • 최승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