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용민

yongmin03@etomato.com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한국지엠, 1월 4만2401대 판매…전년비 9.5% 하락

내수 7844대·수출 3만40557대…크루즈, 전년비 112.7% 증가 눈길

2018-02-01 14:28

조회수 : 96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한국지엠은 지난 1월 한 달 동안 총 4만2401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전년동월과 비교해 9.5% 줄었다. 내수판매는 7844대, 수출은 3만40557대를 기록했다. 전년 동월 대비 각각 32.6%, 1.8% 하락했다.
 
1월 내수판매는 전년 동월과 비교해 전체적으로 줄었지만, 지난해 말 실연비로 경제성을 높인 디젤 제품 라인업을 추가한 쉐보레 크루즈가 전년 대비 112.7% 증가하며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다.
 
경차 유일 국토부 신차안전도평가(KNCAP) 안전성 1등급의 스파크는 3347대가 판매됐고, 지난해 가솔린 중형 세단 시장 판매 1위를 기록한 말리부는 1476대가 판매됐다.
 
지난해 25만5000여대가 수출되며 국내 완성차 수출 1위를 기록한 트랙스는 1월에 2만1333대가 수출되며 변함없는 해외 시장 인기를 확인했다.
 
데일 설리번 한국지엠 영업·서비스·마케팅부문 부사장은 “최근 볼트EV의 사전 계약이 3시간만에 종료되는 등 쉐보레 제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반응을 확인하고 있다”며 “2월에는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해피 쉐비 뉴이어’ 프로그램을 통해 새출발을 하는 고객들을 지원하고 다채로운 혜택을 통해 고객 성원에 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지엠 전기차 '볼트EV' 사진/최용민 기자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