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청미천 야생조류 고병원성 AI 확진
지난달 28일에도 고병원성 AI 검출
입력 : 2020-11-25 20:29:27 수정 : 2020-11-25 20:29:53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25일 경기 용인 청미천의 야생조류에서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용인 청미천은 지난달 28일 야생조류 고병원성 AI 항원이 검출돼 항원 검출지역과 주변 철새도래지 일대에 대해 특별방역조치 강화가 적용된 지역이다.
 
이번 추가 확진에 따라 강화된 방역조치는 다음달 8일까지 연장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 항원이 지속 검출되고 있어 농장에서도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는 위기 상황"이라며 "농가에서 경각심을 갖고 축사 출입 시 장화 갈아 신기, 방사 사육 금지 등 방역조치를 철저히 이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5일 경기 용인 청미천의 야생조류에서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사진은 경기 용인시 원삼면 한 오리농장에서 용인축산농협 방역차량이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정부세종청사를 출입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