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서울대와 'X-AI 공동연구' 협약 체결
인공지능 예측 해석기술 'XAI', 마케팅 등에 활용
입력 : 2020-11-26 18:02:33 수정 : 2020-11-26 18:02:33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삼성카드는 서울대학교 IDEA Lab과 'XAI 도입 및 활용'을 위한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XAI(eXplainable AI)는 인공지능(AI)의 예측과 판단에 대한 근거를 제공하고 사람이 합리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은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XAI를 공동 연구한다. 마케팅 등 삼성카드의 AI 기반 서비스에 XAI 기술 도입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산학 협약은 삼성카드와 서울대학교의 AI 역량과 노하우를 활용한 두 번째 협업이라는 점에서 업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 삼성카드와 서울대학교는 지난 2017년 AI 기반 개인화 마케팅 모델을 공동개발해 회원관리 등에 활용한 바 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최근 국내와 해외에서 활발히 연구 중인 XAI기법을 마케팅, 리스크 관리 등 다양한 업무에 적용할 계획"이라며 "이번 서울대학교와의 협업을 통해 보다 정교한 마케팅 및 리스크 전략 수립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카드가 서울대와 'XAI 공동연구'를 위한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