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람다256, 공공분야 블록체인 기술 확산 맞손
입력 : 2020-12-02 10:03:45 수정 : 2020-12-02 10:03:45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클라우드는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 운영사인 람다256과 공공분야 서비스형 블록체인(BaaS) 개발·확산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BaaS는 블록체인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결합한 것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블록체인 시스템을 활용해 기존 구축형 블록체인 인프라에 투입되는 비용·개발 리소스를 절감할 수 있다. 최근 공공분야의 블록체인과 BaaS 모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람다256은 루니버스를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공공 전용 클라우드에 올리기로 결정했다. 회사는 정부·공공기관의 클라우드 컴플라이언스 요구 조건을 네이버클라우드가 모두 충족했다고 설명했다.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국내 클라우드 중 보안에 가장 많은 투자를 진행하며 세계적 수준의 보안 환경을 갖췄다"며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 올려진 루니버스를 통해 혁신적인 공공 BaaS 사례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민간 기업 프로젝트가 나오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재현 람다256 대표는 "이번 협업으로 정부와 기업이 블록체인 인프라 구축에 투입하는 비용과 시간이 줄 것"이라며 "공공 BaaS를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며 블록체인 성공사례가 확산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와 람다256은 공공분야 BaaS 확산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네이버클라우드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