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훈 "아프간 난민 수용, 국민 수용성 고려해야"
국회 운영위 업무보고…"미군기지 난민수용, 중동·유럽활용"
입력 : 2021-08-23 16:43:01 수정 : 2021-08-23 16:43:01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23일 아프가니스탄 난민 수용문제와 관련해 "국민적인 수용성을 고려해 종합적인 판단을 해야 하는 대단히 복잡하고 신중한 문제"라면서 "쉽게 판단할 문제는 아니다. 앞으로 신중히 검토돼야 할 사안"이라고 말을 아꼈다.
 
서 실장은 이날 오후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 청와대 업무보고에 출석해 '아프간 난민 문제에 대한 정부 입장'을 묻는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정책적, 법적 측면이 있고, 아프간 상황이 있고 국제사회동향도 있다"면서 이같이 답했다.
 
그려면서 그는 "현지에서 우리에게 도움을 줬던 아프간 현지인 문제가 사실 시급한 문제가 되고 있다"면서, 국내 체류 중인 아프간인들에 대해서도 "인도적 차원의 법적인 조치가 가능한지를 법무부에서 검토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탈레반이 점령한 아프가니스탄과의 향후 외교관계에는 "서두를 문제는 아닌 것 같다"며 "수립되고 출범될 정부 성격에 따라, 국제사회의 여러 흐름과 논의과정을 거쳐 정부 입장도 정리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신중히 답했다.
 
아울러 서 실장은 '미국 정부가 한국 등 전 세계 미군기지에 아프간 난민 수용을 검토중'이라는 미국 언론보도에 "미국을 중심으로 여러나라와 협의를 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난민들의 최종 목적지는 미국으로, 미국에서 (난민 수용) 준비가 되는 짧은 기간 동안 임시로 (미군기지에 난민들을) 체류시키겠다는 것"이라며 "지리적 여건이나 편의성에 따라 중동이나 유럽지역에 있는 미군기지를 활용한다고 정리가 됐다"고 설명했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아프가니스탄 난민 수용문제와 관련해 “국민적인 수용성을 고려해서 종합적인 판단을 해야 하는 대단히 복잡하고 신중한 문제”라고 신중한 자세를 보였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