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PC그린' 정식서비스 시작
입력 : 2008-06-26 16:00:0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형진기자] NHN(대표이사 사장 최휘영)의 포털사이트 네이버가 무료백신 ‘PC그린’의 정식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정식서비스를 시작한 네이버의 'PC그린'은 백신전문업체 카스퍼스키에 이어 하우리의 백신엔진을 추가로 탑재했다. 이용자들은 하우리와 카스퍼스키 엔진 중 하나를 직접 선택, 바이러스와 악성코드의 수동 검사 및 치료 외에도 고급 보안기능을 무료로 사용하게 된다.
 
'PC그린'은 실시간업데이트 기능부여로 백신변경이 언제든지 가능해 이용자가 다양한 백신을 동시에 사용하는 효과가 있다. 이용자 불편사항이나 문의에 응대하도록 ‘PC그린’ 상담센터도 운영한다고 네이버는 덧붙였다.
 
'PC그린'은 또 네이버의 방대한 이용자 플랫폼과 보안업체의 기술력이 결합된 최적의 협력 모델이라는 설명이다. 네이버는 'PC그린'으로 폭넓은 이용자층을 확보해 다양한 종류의 바이러스와 악성코드에 대한 데이터베이스 및 대응솔루션을 관련업계와 공유, 보안환경 개선과 관련산업 발전에 도움을 준다는 계획이다.
 
이현규 NHN 그룹장은 “해킹, 악성코드 등으로 사회경제적 피해가 확산되면서 컴퓨터이용자 환경보호는 시급히 해결해야 할 과제”라고 밝히며 “네이버가 관련제휴를 강화해 보다 안전한 인터넷 이용환경을 마련하는 데 앞장 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magicbullet@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형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