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진영아 공천위원 자진사퇴(2보)
입력 : 2012-02-01 20:58:03 수정 : 2012-02-01 20:58:03
[뉴스토마토 이나연기자] 한나라당 공직후보자추천위원으로 선정된 진영아 패트롤맘 회장이 1일 자진 사퇴했다.
 
황영철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진영아 공천위원은 사실과 다르게 알려져서 억울한 점도 있지만 당에 누를 끼치지 않기 위해서 자진 사퇴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진 위원은 앞서 언론 등에 밝힌 학력과 한나라당 경력 등이 사실과 다르다는 지적을 받았다.
 
정치와 관계없다던 당의 설명과 달리, 진 위원은 한나라당에 입당했으며, 2007년 대선의 친이계 외곽조직 등에서 활동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박근혜 비대위원장은 진 위원의 사표를 즉각 수리하고, 공심위원은 추가로 임명하지 않기로 했다.
 
 
 뉴스토마토 이나연 기자 white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나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