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항공기 운항 25일 9시까지 운항 통제
입력 : 2016-01-24 10:52:30 수정 : 2016-01-24 10:52:30
[뉴스토마토 김용현 기자] 국토교통부는 24일 10시 현재, 제주지역에 폭설 및 강풍으로 인해 이날 낮 12시까지 발효했던 운항통제를 항공기 안전운항 확보를 위해 25일 오전 9시까지로 추가연장 한다고 밝혔다.
 
제주공항 활주로에 대한 제설작업은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제주지역 기상여건이 호전되는 대로 항공편을 추가 투입해 체류객들에 대한 수송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25일 운항계획은 오늘(24일) 오후 제주지방항공청에서 추가로 발표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제주공항을 이용하려는 승객들은 공항으로 출발하기 전 항공기 운항현황을 확인한 후에 출발할 것을 당부했다.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은 "제주공항의 모든 항공편 운항이 중단됨에 따라, 비정상상황대책반을 운영해 제주공항을 이용하는 승객들에 대한 종합 안내를 실시하고, 시설물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라"고 관련 부처에 지시했다.
 
또한 "안전운항을 최우선으로 조속히 운항을 재개해 승객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고, 기상여건이 개선되면 운항재개를 즉시 실시토록해 신속하고 안전하게 승객을 수송할 수 있도록 하라"고 당부했다.
 
◇폭설로 인해 항공기 운항이 전면 취소되면서 아수라장이 된 제주공항 모습. 사진/뉴시스
 
 
김용현 기자 blind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용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