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현대상선 인수 관심없어"
다양한 사업확장 보다 자동차 계열사 집중
입력 : 2016-03-21 09:03:13 수정 : 2016-03-21 09:03:31
현대자동차그룹이 현대상선(011200) 인수에 관심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양한 사업확장 보다는 자동차에 집중해 경쟁력을 키운다는 방침이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의 계열사 글로비스는 최근 정부로부터 유동성 위기를 겪고있는 현대상선 인수를 제안받았으나 내부적으로 사업성이 없다는 판단을 내렸다. 
 
물류 관련 사업을 펼치는 글로비스가 자동차 운반선만 운영하기 때문에 현대상선의 컨테이너선 사업분야와 무관하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상선은 최근 수년간 지속된 해운업황 침체 속에 지난 2013년 이후 자산매각과 유상증자 등의 자구책을 펼쳐왔지만 손실이 장기화되며 유동성 위기에 처한 상태다.
 
서울 양재동 현대차그룹 사옥. 사진/현대차그룹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