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듀랑고', 출시 2주만 330만 다운로드 돌파
캐릭터 생성수 520만건…높은 참여율 기록
입력 : 2018-02-07 15:03:50 수정 : 2018-02-07 15:03:50
[뉴스토마토 정문경 기자] 넥슨이 왓 스튜디오에서 개발한 개척형 오픈월드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야생의 땅: 듀랑고'가 출시 2주만에 누적 다운로드 330만건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1월25일 국내 안드로이드OS, iOS 버전으로 출시된 야생의 땅: 듀랑고는 출시 직후 양대마켓 인기순위 1위를 차지해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꾸준한 신규 유저 유입으로 2주만에 누적 다운로드 330만건을 넘겼다.
 
또 게임 시작 시 튜토리얼을 거쳐야 캐릭터를 생성할 수 있는 게임 특성에도 불구하고 캐릭터 생성수는 520만개에 달해 높은 참여율을 나타냈다.
 
게임 이용자들은 ▲공룡과 공존하며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는 게임 콘셉트 ▲스스로 제작할 수 있는 아이템 ▲자신만의 사유지를 꾸며나가는 즐거움 등 콘텐츠에 호평했다. 
 
넥슨 '야생의 땅: 듀랑고'. 사진/넥슨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