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SK하이닉스 "포항지진에도 반도체라인 정상가동"
입력 : 2018-02-11 11:24:41 수정 : 2018-02-11 11:24:41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의 주요 반도체 라인이 11일 오전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4.6의 지진에도 정상 가동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포항 지진 여파가 크지 않아 반도체 생산라인의 차질이나 피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경기 기흥·화성·평택 공장과 충남 아산의 온산 공장 등에서 반도체를 생산하고 있으며, SK하이닉스는 경기 이천과 충북 청주에서 반도체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날 삼성전자 관계자는 "지진 발생 직후 반도체 라인이 있는 공장들을 대상으로 상황을 파악한 결과 현재까지 피해가 접수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SK하이닉스도 "이천과 청주 반도체 공장의 피해 여부를 파악한 결과 가동 중단이나 직원 대피 등 피해 상황은 없었다"고 전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