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맛있는 제주만들기' 20호점 선정
제주시 소재 '시니어손맛 아리랑'…차별화 메뉴 개발 등 노하우 전수
입력 : 2018-03-09 11:49:35 수정 : 2018-03-09 11:49:35
[뉴스토마토 이광표 기자] 호텔신라(008770)가 사회공헌 활동 '맛있는 제주만들기' 프로젝트의 2018년 첫 대상 식당을 선정하고 올해도 '나눔 경영'을 이어간다.
 
호텔신라는 제주도에서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 '맛있는 제주만들기'의 20번째 식당으로 제주시 동광로에 위치한 '시니어손맛 아리랑'을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시니어손맛 아리랑'은 사회복지법인 '섬나기'에서 지역 어르신의 사회적 경험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근로 활동, 사회참여에 대한 욕구 충족 및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2012년부터 운영되고 있는 식당이다.
 
식당 운영자는 기초연금 수급자 중에서 식당 운영을 희망하는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선발되며 현재 고기선(79세), 권정림(77세), 박납순(73세), 김연순(72세) 등 어르신 4명이 김밥, 김치찌개, 된장찌개 등을 주메뉴로 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그러나 식당 운영자들이 전문적인 요리기법을 배우지 못한 상황에서 장사를 시작하다 보니 하루에 매출 10만원을 넘지 못하는 날이 지속됐고, 최근에는 임대료, 재료비 등을 복지법인에서 지원받아 운영될 정도로 힘든 상황이었다.
 
식당 운영자들은 '맛있는 제주만들기'를 통해 차별화된 음식 메뉴로 매출도 올리고 즐겁고 행복한 삶의 에너지를 여러 사람에게 전하겠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
 
호텔신라는 '맛있는 제주만들기'가 올해 5년 차에 접어들면서 어려운 생활고를 겪고 있는 영세자영업자들에게 자립의 기회를 제공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고령화 사회에서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판단해 이번 '맛있는 제주만들기' 20호점으로 어르신들이 운영하는 식당을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텔신라는 향후 식당 주인과의 면담과 주변 상권 조사를 통해 20호점만의 차별화된 음식 메뉴를 새롭게 개발해 노하우를 전수하고, 호텔의 고객 응대 서비스 교육도 실시해 오는 5월 초에 재개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맛있는 제주만들기'는 대표적인 지역 사회공헌으로 인정받아 2015년 제10회 자원봉사자의 날을 기념해 실시한 전국자원봉사자대회에서 기업 부문 최고 영예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맛있는 제주 20호점에 선정된 제주시 소재 '시니어손맛 아리랑' 매장 전경. 사진/호텔신라
 
이광표 기자 pyoyo8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광표

골목상권과 상생하는 유통시장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