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운용, 퇴직연금베스트펀드컬렉션 설정액 2천억 돌파
입력 : 2018-05-10 16:05:55 수정 : 2018-05-10 16:05:55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미래에셋퇴직연금베스트펀드컬렉션이 설정액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우수한 국내 채권형 펀드를 엄선해 편입하는 퇴직연금펀드로 안정적인 성과와 더불어 올해 들어 800억원 가까이 자금이 유입됐다.
 
10일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지난 8일 기준 미래에셋퇴직연금베스트펀드컬렉션은 1년 수익률 8.80%로 업계 채권혼합형 유형평균 3.82%를 상회한다. 또한 3년 수익률 16.21%, 2012년 4월 설정 이후 누적수익률은 38.39%에 달하는 등 전 구간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편입 대상펀드는 운용규모가 10억원 이상이고, 설정 된지 3년 이상이 지난 펀드 가운데 정량 및 정성평가를 적용한 스코어링 모델을 통해 투자 유니버스를 구성한다. 이후 시장분석과 펀드 리서치를 통해 스타일 배분 비중을 결정하고 스코어링 순위에 따라 최종 포트폴리오를 구축한다.
 
그간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국가별, 자산군별 배분에서 섹터 배분까지 다양한 재간접펀드 운용경험을 통해 펀드평가 툴을 구축하고 트렉레코드를 보유하고 있다. 작년 9월 국내 최초로 설정된 사모펀드 투자 공모재간접펀드인 미래에셋스마트헤지펀드셀렉션은 연초 이후 300억원 넘게 늘어나며 설정액 500억원을 넘어서는 등 업계 재간접펀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전체 연금펀드 시장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공사모 포함 개인연금과 퇴직연금 규모가 각각 2조8000억원 수준으로 2014년 말 대비 두 배 넘게 증가했다. 2013년부터 운용업계 최초로 연금마케팅본부를 신설해 연금시장 공략에 나섰고, 미래에셋은퇴연구소를 통해 고객의 평안한 노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은퇴와 투자 교육에도 힘쓰고 있다.
 
 
이정하 기자 lj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정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