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스케어·종근당,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 공동 판매
국내 코프로모션 계약 체결…종합병원·병의원 영업 협업
입력 : 2019-01-22 16:02:47 수정 : 2019-01-22 16:02:47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CJ헬스케어는 22일 종근당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성분명: 테고프라잔)'의 국내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CJ헬스케어와 종근당은 국내 종합병원 및 병·의원 등 전 부문에서 케이캡정의 국내 영업 및 마케팅을 함께 진행한다. 
 
CJ헬스케어 케이캡정은 새로운 작용기전(칼륨 경쟁적 위산분비 차단제, P-CAB)의 신약으로, 지난해 7월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 승인을 받고 약가 협상 절차를 밟고 있다. 케이캡은 임상결과, 복용 1일째부터 1시간 이내에 빠르고 강력한 위산분비차단 효과를 나타냈다.또 야간 위산과다분비 현상을 억제하는 것이 확인되면서 새벽 위산역류에 따른 가슴 쓰림 및 수면장애 현상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석희 CJ헬스케어 대표는 "빠른 약효 발현과 야간 위산 분비 차단 등이 특징인 케이캡정이 위식도역류질환의 처방 트렌드를 빠르게 바꿀 수 있을 것"이라며 "종근당과 함께 케이캡정의 국내 코프로모션 활동을 펼치게 되어 기쁘며 양사의 공고한 파트너 십이 시너지를 발휘해 케이캡정의 성공을 앞당길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위식도역류질환 환자 수는 최근 5년 동안 연 평균 11%씩 증가하고 있으며, 치료제 시장은 약 4700억원 규모로 추산된다. 
 
종근당 김영주 대표(왼쪽)와 강석희 CJ헬스케어 대표가 코프로모션 계약 체결후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CJ헬스케어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