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019년 전속 레이싱 모델 선정
입력 : 2019-03-29 10:50:37 수정 : 2019-03-29 10:50:37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한국타이어는 2019년 전속 레이싱 모델 서한빛, 이가은, 제바, 안혜영 등 4명을 선정하고 올 시즌 모터스포츠 활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선발된 전속 레이싱 모델들은 다음달 27일에 개막해 10라운드에 걸쳐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 모터스포츠 대회인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전 라운드에 참가한다. 포토타임, 그리드 워크, 후원 레이싱팀 응원 등 소비자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퍼포먼스를 진행하며 브랜드와 모터스포츠 문화를 알리기 위한 활동을 적극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한국타이어는 레이싱 대회나 팀 후원은 물론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모터스포츠 트레일러 특별 제작 등을 통해 국내 모터스포츠 문화 발전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한국타이어가 2019년 전속 레이싱 모델을 선정하면서 올 시즌 모터스포츠 활동에 본격 돌입한다. 사진/한국타이어
 
특히 각종 대회에서 한국타이어가 후원팀들에게 제공하고 있는 모터스포츠 트레일러는 높이 5.5m, 너비 2.5m, 길이 13m 크기에 고급스럽고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2개의 미팅룸을 갖춰 전략 회의 및 휴식 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비롯해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TM)’, ‘포뮬러 유러피안 마스터즈(Formula European Masters)’, ‘포뮬러 르노 유로컵(Formula Renault Eurocup)’ 등 유수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발전을 선도하고 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