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사개특위 오후 8시 개의…공수처법 패스트트랙 지정"
입력 : 2019-04-26 19:11:34 수정 : 2019-04-26 19:11:34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상민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장이 26일 "오늘 오후 8시 위원회를 열어 신속처리안건에 대한 지정철차를 마무리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사개특위 회의에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과 검경수사권 조정법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지정 여부가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회법에 따르면 그것(회의)을 지체없이 열도록 돼있다. 그 절차를 밟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유한국당과 충돌 가능성에 대해 "다른 국회의원들의 의정활동 침해 한다거나 사개특위의 공식적인 회의 방해면 다 불법이고 범죄행위"라며 "그럴 일은 없을 것"이라고 일축했다.
 
한편 선거법 개정안을 논의하는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도 이날 오후 열릴 것으로 보인다. 정개특위 민주당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회의 시간을) 조율중에 있다"고 밝혀, 패스트트랙 표결이 임박했음을 시사했다.
 
이상민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장이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집중 견제를 받으며 엘리베이터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