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1분기 영업익 102억…나보타 미국 진출 효과 톡톡
전년비 27.2% 증가…나보타 매출 1107% 급증
입력 : 2019-04-30 15:55:24 수정 : 2019-04-30 15:55:2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대웅제약은 매출액 2381억원, 영업이익 102억원의 1분기 경영실적(개별기준)을 기록했다고 30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0.3%와 27.2% 증가한 수치다. 전문의약품(ETC)과 일반의약품(OTC)의 지속적인 성장과 보톨리눔 톡신 나보타의 미국 매출 신규 발생 등이 이끌었다. 
 
ETC부분은 전년 동기 1552억원에서 15.2% 성장한 1789억의 매출을 기록했다. 제미글로, 릭시아나, 포시가 등의 신규 도입품목과 우루사, 알비스, 올메텍 등 기존 판매 의약품의 실적 향상이 매출 상승에 기여했다.
 
나보타 수출은 미국향 매출이 신규 발생하면서 지난해 1분기 2억8000만원에서 1107% 성장한 33억2000만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OTC부문은 20.3% 성장한 25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우루사, 임팩타민 등 자체제품의 꾸준한 판매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ETC와 OTC부문의 안정적인 성장과 수익성이 우수한 미국향 나보타 매출의 본격적인 발생으로 향후 구조적인 이익개선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