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정보통신, IoT 기반 층간소음 예방 솔루션 선보여
바닥 충격 진동 센서로 원인 제공자에게 알람
입력 : 2019-05-15 17:16:18 수정 : 2019-05-15 17:16:18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바닥충격 진동을 모니터링해 원인 제공자에게 층간소음 발생 사실을 통보해주는 IoT 기반의 층간소음 예방 솔루션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대보정보통신이 선보인 이 솔루션은 공동주택이나 집합건물 거주자들이 가장 많이 민원을 제기하는 층간소음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 데시벨 기반의 측정 방식이 아닌 바닥 충격 진동을 센서로 측정해 원인 제공자에게 소음 발생 사실을 알람을 통보해주는 방식.
 
대보정보통신 관계자는 "지금까지는 층간소음 발생자가 자신이 발생시키는 진동으로 인해 피해자가 발생한다는 것을 인식할 수 없는 것이 문제였다"며 "이로 인해 이웃 간의 갈등 및 살인사건까지 발생하는 다양한 사회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 솔루션은 층간소음 발생자의 인식을 개선하여 스스로 층간소음을 줄일 수 있도록 돕는 획기적인 서비스"라고 말했다.
 
층간소음 예방 솔루션은 정부의 R&D 지원으로 개발되어 성능을 객관적으로 인정받기도 했다. 대보정보통신은 기술을 확보한 스타트업 기업과의 수평적 협업이라는 상생 모델을 통해 본 사업을 추진 중이다.
 
스마트 홈·빌딩·시티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부합하는 스마트 인프라 사업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는 대보정보통신은 스마트홈 사업의 일환으로 IoT 기반 층간소음 예방 솔루션을 출시하며, 스마트 건설 IT 전문기업으로서의 행보를 본격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향후 회사가 보유한 IoT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공동주택 주거환경 개선에 기여하기 위해 층간소음 감지기를 독거노인, 방범, 건물 안전 등 사회적 안전망 로드맵으로 발전시킬 예정이다.

층간소음 예방솔루션 SmartD Antinoise 개념도. 사진/대보정보통신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