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PBS 계약잔고 5조7천억 돌파
입력 : 2019-05-20 15:29:09 수정 : 2019-05-20 15:29:09
[뉴스토마토 신항섭 기자] KB증권은 프라임브로커리지서비스(Prime Brokerage Service, PBS) 계약잔고가 5조7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KB증권은 PBS 사업자로서 헤지펀드 운용에 필요한 신용공여, 증권 대차, 스왑, 투자자주선, 상품설계 및 컨설팅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B증권 PBS 계약잔고는 연초 3조2900억원에서 5월 현재 5조7200억원으로 급증하며 올해에만 약 74%의 높은 성장률을 달성했다. 
 
KB증권은 시장 변동성 확대에 따라 단기채권형 및 대체투자형 헤지펀드로 자금이 대거 유입되는 현상을 빠르게 포착해 해당 유형 펀드에 운용 아이디어를 제공하며 집중 영업한 것이 PBS 계약잔고가 급격하게 성장하는 데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또 다양한 전략의 헤지펀드에 레버리지를 원활히 지원할 수 있는 방법을 다각도로 모색하고 폭 넓은 자산군에 대한 업무처리 경험을 보유한 점도 큰 역할을 했다는 것이다.
 
김년재 프라임브로커리지 본부장은 "투자자가 원하는 헤지펀드에 아이디어를 추가해 수익률을 향상 시키는 PBS의 본질에 집중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헤지펀드 운용사의 좋은 파트너로서 최고의 종합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항섭 기자 kalth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신항섭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