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장애인 임신·출산 지원 가이드북 발간
입력 : 2019-05-22 14:53:37 수정 : 2019-05-22 14:53:37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정부가 장애인 부부를 위한 임신과 출산 준비 지침서를 발간했다. 
 
보건복지부는 장애인 부부를 위한 임신·출산 매뉴얼인 『40주의 우주』를 제작·발간했다고 21일 밝혔다. 자료/보건복지부

 
22일 보건복지부는 장애인 부부를 위한 임신·출산 매뉴얼인  '40주의 우주' 제작·발간하고 여성장애인의 임신·출산 등에 대한 영문 서적인 '장애여성 임신 및 출산가이드'와 '세계 장애여성의 건강 핸드북'을 번역·발간했다고 밝혔다.
 
'40주의 우주'는 임신에서 출산에 이르는 40주 동안에 필요한 의학 정보와 장애유형별로 당사자 심층면담으로 확인한 내용으로 구성했다. 번역본인 '세계 장애여성의 건강 핸드북'은 가난·편견·차별 속에서 자신의 몸을 이해하고 돌보며 가정을 이루고, 지역사회공동체를 변화시킨 세계 각국 장애여성들의 경험을 담았다. '장애여성 임신 및 출산가이드'는 임신·출산을 하려는 장애여성을 대하는 의료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내용으로 채웠다. 
 
복지부는 임신·출산·양육 과정에서 사회적 편견과 정보 부족 등 여러 가지 어려움에 처한 장애인 부부를 돕기 위해 대한모체태아의학회, 대한재활의학회, 한국여성장애인연합회, 국립재활원과 함께 장애인 부부를 위한 임신과 출산 준비 지침을 처음으로 제작·발간했다고 설명했다. 
 
책자 발간을 계기로 한국여성장애인연합회는 이날 14~17시 이룸센터 누리홀에서 ‘여성장애인의 자립과 모성권을 위한 학술토론회(심포지엄)’을 개최하고, '40주의 우주' 소개 및 여성장애인의 자립과 건강에 대한 정책 방향을 논의할 계획이다.
 
김현준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국장은 “이번에 발간되는 책자가 장애여성의 임신·출산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지역사회에서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사회적 지원체계를 갖추는 노력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세종=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