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헤이카카오' 앱 2.0 출시…'카카오i' 탑재
입력 : 2019-06-18 16:00:48 수정 : 2019-06-18 16:00:4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는 통합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i'를 탑재한 '헤이카카오' 앱 2.0 버전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기존 헤이카카오 앱은 스마트 스피커인 카카오미니 연동과 사용 설정을 지원하는 용도였다. 2.0 버전은 여기에 음성 인식 기능을 추가해 기존 카카오미니가 제공하던 음성 인식 기능을 지원한다. 헤이카카오 앱 2.0은 △실시간 음악 인식·재생 △날씨·주식·인물 정보 △카카오톡 전송 △새로 온 카카오톡 메시지 읽어주기 △라디오 청취 등 기능이 있다.
 
이용자들은 구글플레이, 앱스토어에서 헤이카카오앱 2.0을 설치·업데이트한 후 가입과정을 거쳐 헤이카카오를 호출하거나 화면을 터치해 음성명령을 내리면 된다. 라디오나 TV, 카페 등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을 찾고 싶을 때 헤이카카오 앱의 실시간 음악 인식 기능을 사용해 해당 음악을 검색, 재생할 수 있다.
 
자동차 주행에 최적화한 '드라이빙 모드'도 추가했다. 이 기능을 활성화하면 화면 어느 곳을 터치해도 바로 음성을 듣는 상태가 되고 화면켜짐 상태가 유지된다.
 
카카오 관계자는 "외부에서도 헤이카카오 앱만 있으면 음성 인식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이러한 음성 경험은 자동차 운전 환경에서 유용할 것"이라며 "향후 자동차, 자전거, 킥보드 등에서 활용하도록 지속해서 업그레이드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는 '헤이카카오' 앱 2.0 버전을 출시했다. 사진/카카오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