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카드 부정사용 피해보상제도' 시행
경남BC카드 고객 대상…최대 100%까지 보상
입력 : 2019-06-24 18:13:00 수정 : 2019-06-25 08:42:03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경남은행은 경남BC카드 고객의 권익 보호를 위해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를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는 카드정보·명의도용·분실·도난 등으로 부정 사용 피해가 발생한 경우 피해 금액을 산정해 보상하는 제도로, 피해 사례 별로 ‘카드 분실 도난 사고 보상 모범규준 과실 유형별 책임 부담률 가이드라인’을 적용해 최대 100%까지 보상한다.
 
보상 금액 지급 기간은 한달 이내로 피해 규모와 국내·해외 등 장소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고객은 피해 발생 즉시 경남은행 전 영업점과 BC카드 홈페이지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된 피해는 BC카드사가 조사한 심사 결과에 따라 피해 보상 금액이 지급된다.
 
송영훈 카드사업부 부장은 "경남BC카드 애용 고객들이 부정 사용 피해 등 불미스런 일로 인해 금전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경남BC카드 부정 사용 피해 보상 제도를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며 "경남BC카드 모든 카드에 적용되고 있는 만큼 고객들이 안심하고 경남BC카드를 사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경남은행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