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 글로벌 임상3상 성공" 발표
입력 : 2019-09-29 20:30:23 수정 : 2019-09-29 20:38:38
[뉴스토마토 김창경 기자] 에이치엘비(028300)의 자회사 엘리바가 리보세라닙 글로벌 임상 3상에 성공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29일 에이치엘비는 현재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되고 있는 유럽종양학회(ESMO)에서 2017년 2월부터 2018년 10월까지 한국, 미국, 일본 등 12개국, 88개 병원에서 위암 2차 이상 표준치료에 실패한 환자 460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를 발표했다. 
 
리보세라닙은 매일 1회 경구 복용하는 알약으로, 시험군은 리보세라닙+최적지지요법(Best Supportive Care), 대조군은 최적지지요법(Best Supportive Care)이었다.
 
에이치엘비에 따르면, 리보세라닙의 무진행생존기간(PFS)은 2.83개월로, 위암 3차 치료제로 허가 받은 론서프 2개월, 옵디보 1.6개월보다 높았다. 대조군의 PFS 결과는 리보세라닙 연구 1.77개월, 론서프 연구 1.8개월, 옵디보 연구 1.5개월로 유사한 결과값을 보여주었다.
 
주목할 부분인 시험군과 대조군의 PFS 차이에서는 리보세라닙 1.06개월, 론서프 0.2개월, 옵디보 0.16개월로, 위독한 말기 위암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임을 고려할 때 월등한 약효를 입증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위암 2차 치료제로 허가(2014년) 받은 사이람자 단독요법의 PFS는 2.1개월, 시험군과 대조군의 무진행생존기간 차이는 0.8개월로 발표한바 있는데, 리보세라닙은 암이 더 진행된 3차 이상 치료제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에서도 더 큰 PFS 차이를 보여준 것이라고 밝혔다.
 
김창경 기자 ck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창경

<매트릭스>의 각성한 네오처럼, 세상 모든 것을 재테크 기호로 풀어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