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클라우드, 칩 보안 위한 '오픈타이탄' 프로젝트 발표
"높은 보안 수준의 고품질 RoT 설계 및 통합 가이드라인 구축"
입력 : 2019-11-18 11:53:01 수정 : 2019-11-18 11:53:01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구글 클라우드는 칩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오픈소스 실리콘 RoT(Root of Trust) 프로젝트인 '오픈타이탄(OpenTitan)'을 발표했다고 18일 밝혔다.
 
영국 케임브리지의 비영리 회사 로우리스크 CIC가 관리하는 이 프로젝트는 실리콘 RoT 칩을 위한 고품질의 레퍼런스 디자인과 통합 가이드라인 구축을 목표로 한다. 구글과 ETH 취리히, G+D 모바일 시큐리티, 누보톤 테크놀로지, 웨스턴 디지털을 포함한 파트너들도 지원에 나섰다.
 
실리콘 RoT 칩은 서버 마더보드, 네트워크 카드, 클라이언트 장치, IoT 디바이스 등 다양한 장치에 사용되며 여러 보안 혜택을 제공한다. 하드웨어 칩의 인프라 무결성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승인되고 검증 가능한 코드를 사용해 소프트웨어도 신뢰할 수 있는 상태로 유지될 수 있다.
 
구글은 자사 데이터센터의 기기가 인증된 코드로 신뢰할 수 있는 상태에서 부팅될 수 있도록 돕는 맞춤형 RoT 칩 ‘타이탄’을 사용하고 있다. 파트너사와 함께 안정적인 실리콘 RoT 칩이 주는 혜택을 업계에 널리 알리고자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를 시작했다는 설명이다.
 
구글 클라우드에 따르면, 오픈타이탄 프로젝트의 기반이 되는 핵심원칙은 △투명성 △고품질 △유연성이다. 프로젝트에 참여를 원하면 누구나 오픈타이탄 설계와 문서를 검사·평가할 수 있어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실리콘 RoT 칩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도미닉 리조 구글 클라우드 오픈타이탄 프로젝트 총괄은 "IoT(사물인터넷)와 AI(인공지능) 등 새로운 기술은 놀라운 속도로 비즈니스를 혁신하지만 이에 따라 발생하는 보안 문제는 모두가 함께 해결해야 할 숙제"라며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는 더욱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보안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