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세계 6번째 대형 크루즈선에 LED 사이니지 공급
'6334명 수용' MSC 크루즈 그란디오사호 내부 천장에 설치
최대 1700니트 밝기 구현해 24시간 다양한 콘텐츠 제공
입력 : 2019-12-09 09:11:34 수정 : 2019-12-09 09:11:34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삼성전자가 글로벌 해운업체인 'MSC 크루즈'의 그란디오사호에 초대형 스마트 발광다이오드(LED) 사이니지(상업용 디스플레이)를 공급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이탈리아에서 운항을 시작한 그란디오사호는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으로 최대 6334명까지 수용 가능하며, 전체 길이가 331m에 달한다. 삼성전자는 그란디오사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전체 면적 580㎡의 커브드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전체 길이는 93m로 영국 런던의 랜드마크인 빅벤의 높이와 유사하다.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 '그란디오사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설치된 삼성전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사진/삼성전자
 
여기에 사용된 제품은 실내용 LED 사이니지인 'IF040H-D' 모델로 최대 1700니트 밝기를 구현해 환한 실내에서도 선명하고 생동감 있는 영상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24시간 구동이 가능해 크루즈 여행을 하는 승객들에게 낮과 밤에 적합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며 실내 분위기를 드라마틱하게 연출해 준다.
 
한편, 삼성전자가 그란디오사에 설치한 LED 사이니지는 지난 5일 영국의 유명 디지털 사이니지 전문 매체인 'DailyDOOH'에서 수여하는 '최고의 고객 경험을 주는 제품'으로 선정됐다. 올해 8회째를 맞이한 'DailyDOOH 어워드'는 매년 다양한 디스플레이 설치 사례를 심사해 시상한다.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 '그란디오사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설치된 삼성전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사진/삼성전자
 
MSC 최고 사업 혁신 책임자 루카 프론자티는 "크루즈에 탑승한 승객들이 삼성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통해 화려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경험함으로써 특별한 감동과 추억을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이 사이니지는 삼성전자와 MSC 크루즈와의 완벽한 협업으로 탄생한 작품"이라고 말했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 사이니지가 업계 전문가들로부터 최고의 평가를 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과 가치를 지속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계에서 6번째로 큰 초대형 크루즈선 '그란디오사호 내부 갤러리아 천장에 설치된 삼성전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사진/삼성전자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