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글로벌 오디션…코로나19로 온라인 진행
입력 : 2020-06-02 10:57:24 수정 : 2020-06-02 10:57:24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글로벌 오디션을 시작한다. 다만 올해는 세계적인 코로나19 여파로 접수, 심사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빅히트는 1일 '2020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2020 Big Hit Global Audition)'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소셜미디어(SNS)에 공지문을 게재하며 전 세계를 대상으로 오디션 접수를 시작했다.
 
접수 기한은 오는 7월10일(미국은 7월31일)까지며, 2003년 이후 출생한 남자를 대상으로 한다. 
 
지난해 빅히트는 글로벌 오디션 접수와 심사를 미국, 캐나다, 중국, 태국, 호주, 방콕, 홍콩 등 8개 국가, 지역을 직접 방문해 진행했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참가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온라인 접수와 심사로 대체한다. 대신 참가자 범위를 전 세계로 확대했다.
 
지난해는 보컬, 랩, 댄스, 연기, 모델 등 5개 부문 중 하나를 선택해 지원하는 방식이었으나, 올해는 아티스트로서 잠재력을 보여줄 수 있는 콘텐츠라면 특별한 양식 없이 지원 가능하다. 1차와 2차 온라인 심사를 거쳐, 최종 합격자가 선발된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는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현이 소속돼 있다. 
 
빅히트 오디션 포스터.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