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용현

호반건설, 서울시 '역세권 2030 청년주택' 1호 시공

2017-02-13 11:49

조회수 : 3,20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용현기자] 호반건설은 지난 10일 용산PFV와 한강로2가 '역세권 2030 청년주택(이하 청년주택)' 공사도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청년주택은 서울시가 교통이 편리한 역세권 지역에 청년들을 위한 주택을 공급해 청년들의 주거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제고하고자 추진 중인 정책이며, 이번 호반건설이 시공을 맡은 청년주택은 1호 사업이다.
 
서울 용산구 삼각지역(4·6호선) 인근(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2가 2-350번지 일원, 연면적 9만9947.85㎡)에 지하 7층~지상 37층 2개동, 1086가구(전용면적 49·39·19㎡) 및 부대시설을 짓게 된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위한 역세권 2030 청년주택 1호를 시공하게 됐다"며 "대학생, 사회 초년생 및 신혼부부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성실한 시공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강로2가 역세권 2030 청년주택 투시도. 이미지/호반건설
 
 
김용현 기자 blind28@etomato.com
  • 김용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