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핀글로벌, 900억 규모 시리즈C 투자 유치
누적 투자금 약 2170억원…5G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구축에 사용 계획
입력 : 2020-05-31 11:45:33 수정 : 2020-05-31 11:45:33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글로벌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 베스핀글로벌은 지배 회사인 뉴베리 글로벌을 통해 약 900억원 규모의 시리즈C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금은 5G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구축에 사용될 예정이다. 베스핀글로벌의 누적 투자금은 시리즈A 약 170억원, 시리즈B 약 1100억원을 합쳐 약 2170억원 규모다.
 
이번 투자에는 SK텔레콤이 SK텔레콤차이나를 통해 신규 참여했다. 디와이홀딩스를 비롯한 기존 투자자들도 참여한다. SK텔레콤은 향후 클라우드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해 클라우드 MSP(Managed Service Provider) 영역에서 멀티 클라우드 운영 능력을 갖춘 베스핀글로벌에 투자를 결정했다.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에 SK텔레콤·SK㈜C&C·SK 인포섹의 기술을 결합해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을 공동 개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옵스나우는 5G 클라우드까지 연동되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으로서 성장한다.
 
유영상 SK텔레콤 MNO사업부장은 "5G와 클라우드의 결합은 다양한 산업 전반에 혁신의 기회를 제공하고 서비스의 가치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소프트웨어 개발사·디바이스 제조사·글로벌 이동통신사 등과 폭넓게 협력해 산업 혁신을 주도할 계획이다"고 했다.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는 "SK텔레콤과의 협업을 통해 글로벌 기술 트렌드를 이끌어나가는 5G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을 만들어 전 세계에 공급하려 한다"며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클라우드 분야에서 전 세계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키워나갈 것이며, 올해 하반기에는 북미 진출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핀글로벌 CI. 사진/베스핀글로벌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