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정의는 패배하지 않는다"..민주 "블랙코미디"
입력 : 2012-10-23 10:43:14 수정 : 2012-10-23 10:44:56
[뉴스토마토 이한승기자] 민주통합당이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후보가 "정의는 결코 패배하지 않는다"며 정수장학회 문제가 자신과 무관한 야권의 정치공세로 치부해버리는 태도에 대해 '블랙코미디'라고 비난했다.
 
이언주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23일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브리핑을 통해 "박 후보의 태도는 대선후보에게 올바른 역사인식을 요구하는 국민들을 무시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와 함께 '과거 군사정부의 강압적인 위법행위로 인해 김지태씨가 주식을 증여한 것이 인정된다'고 한 법원과 과거사 정리위원회의 판단에 대해 "(박 후보가) 알았다면 아집, 몰랐다면 불통이고 무능"이라고 덧붙였다.
 
또 자신과 무관하다는 입장만 반복하는 박 후보에게 "대선후보로서 주요 사건에 대한 역사인식의 문제"라고 말했다.
 
이 대변인은 "'정의'라는 미명 하에 많은 무고한 시민을 희생시킨 군사정부가 (박 후보의 태도와) 오버랩되고 소름끼친다"며 정수장학회 문제에 대한 박 후보의 태도와 입장 변화를 촉구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한승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