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안재현, 5월21일 결혼
입력 : 2016-04-08 09:20:27 수정 : 2016-04-08 09:20:50
[뉴스토마토 정해욱기자] 배우 구혜선(32)과 안재현(29)이 부부가 된다.
 
8일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구혜선과 안재현이 오는 5월21일 결혼한다"며 "결혼식을 치르지 않고, 양가 부모님을 모시고 식사를 하는 것으로 예식을 대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이 예식에 들어갈 비용을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의 소아병동에 기부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난해 4월 종영한 KBS 드라마 '블러드'에 함께 출연하면서 인연을 맺었고, 이후 약 1년 동안 사랑을 키워왔다.
 
두 사람은 소속사를 통해 "순수하고 평화로운 동반자를 만나 5월21일 서로의 반려자가 되고자 합니다"라며 "저희 두 사람은 서로를 통해 '타인을 위해 살아간다는 것'이 어떠한 가치를 지니고 있는지 배워나가고 있습니다. 서로의 가치를 존중하여 예식을 대신한 또 다른 의미있는 일에 동참하기로 했습니다. 건강한 마음으로 살겠습니다. 축복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정해욱 기자 amorry@etomato.com
 
◇결혼을 앞둔 안재현(왼쪽)과 구혜선. (사진=뉴스1)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