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 자유조선 조직원, 미국 당국에 체포
입력 : 2019-04-20 14:55:42 수정 : 2019-04-20 14:55:42
[뉴스토마토 박진아 기자] 미국 당국이 지난 18일(현지시간)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관을 습격한 반북단체 '자유조선' 소속 조직원을 체포한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포스트(WP)는 19일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미 연방 사법당국이 전직 미국 해병대원이자 자유조선 멤버 '크리스토퍼 안'을 체포했다고 보도했다. 그는 전날 체포돼 이날 로스앤젤레스 연방법원에서 기소인정 여부 절차를 밟게 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미 법무부는 크리스토퍼 안의 체포와 관련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이와 별도로 미국 당국은 자유조선 리더인 에이드리언 홍의 거처를 급습한 것으로 전해졌다. 에이드리언 홍의 체포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자유조선 측은 미 당국의 조직원 체포에 반발했다. 자유조선은 홈페이지에 자신들의 법률 자문역을 맡고 있는 리 월로스키 변호사 명의 성명을 게재해 "미국 법무부가 북한 정권이 (스페인에서) 고소한 미국인들에게 영장을 집행한 데 대해 경악을 금치 못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북한 정권에 억류됐던 한 미국인(오토 웜비어)은 고문으로 불구가 된 상태로 돌아왔고 살아나지 못했다"며 "우리는 지금 미국 정부가 표적으로 삼는 이 미국인들의 안전에 대해 정부로부터 어떤 확인도 받지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에이드리언 홍 등 자유조선 조직원 10여명은 지난 2월22일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에 침입해 이동식 저장장치(USB)와 휴대전화 등을 탈취했다. 이후 이들은 미 연방수사국(FBI)에 탈취품을 전달했다고 주장했으며 FBI는 이 물품을 스페인 법원에 반환해 다시 북한 대사관에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스페인 사법부는 멕시코 국적의 미국 거주자인 에이드리언 홍과 미국 시민권자인 샘 류에 대해 체포영장을 발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자유조선은 지난 2017년 2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이복형 김정남 피살 뒤 그 자녀인 김한솔을 피신시킨 것으로 알려진 천리마민방위 후신 단체다.
 
지난달 13일 스페인 마드리드 소재 북한 대사관 직원이 기자들의 촬영을 제지하는 모습. 사진/뉴시스
 
박진아 기자 toyouj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진아

지금 이 순간,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