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은행, 정보통신기업과 디지털금융 활성화 업무협약
핀크·SK텔레콤과 사업모델 발굴
입력 : 2019-05-07 15:27:25 수정 : 2019-05-07 15:27:54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대구은행이 7일 DGB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핀크(finnq), SK텔레콤과 함께 디지털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핀크는 생활금융플랫폼 핀크를 통해 이용고객의 자산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자산모니터링 서비스 등 고객의 소득과 소비패턴을 분석하여 소비습관을 관리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가입자 수 200만명을 돌파한 유망 핀테크 기업이다.
 
이동통신사업자 SK텔레콤은 약 2600만명의 가입자 수를 보유하고 5G, AI 등 다양한 영역에서 경쟁력 있는 서비스 출시하는 대한민국 대표 ICT회사이다.
 
대구은행과 핀크, SK텔레콤은은 협약을 통해 △은행의 상품 및 고객관리 역량 △통신사의 고객기반 및 빅데이터 역량 △핀테크 회사의 혁신적 자산관리를 결합한 사업모델을 지속 발굴해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디지털금융 관련 기업 노하우 및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핀테크 기술 발전과 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되는 금융서비스 및 상품 그리고플랫폼 마케팅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오 대구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국화 고객 저변 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상호 협력을 추진하여 디지털금융 분야에 차별화되는 다양한 서비스 개발 및 사업범위를 확대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7일 대구은행이 핀크, SK텔레콤과 함께 디지털금융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좌측부터) 황병욱 대구은행 부행장, 한명진 SK텔레콤 그룹장, 권영탁 핀크 부사장. 사진/대구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