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감사자료 제출 거부'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교육청 관계자 "제출 한 곳과 형평성 고려, 엄정 대응 불가피"
입력 : 2019-06-03 15:27:38 수정 : 2019-06-03 15:27:38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교육청의 감사를 거부하는 사립유치원이 여전히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교육청은 3일 지난 1∼4월 진행한 57개 사립유치원에 대한 전수 감사에서 처분이 확정된 유치원 16곳을 비롯, 감사 자료 제출을 거부한 유치원 16곳의 명단도 함께 공개했다.
 
처분이 확정된 유치원 16곳에 대한 재정상 조치액은 모두 18억7000여만원으로, 1곳당 1억1000여만원 수준이다. 도교육청은 유치원에 따라 적게는 400여만원에서부터 많게는 9억여원까지 처분을 내렸다. 또 이들 유치원 가운데 탈세가 의심되는 11곳의 53억4000여만원에 대해서는 국세청에 통보하기로 했다.
 
감사 결과가 확정돼 공개된 유치원은 △삼오유치원(부천) △세화유치원(부천) △연화유치원(수원) △리라유치원(수원) △생각을키우는유치원(안산) △예원유치원(안산) △자연유치원(안산) △제일유치원(안산) △행복한유치원(안산) △정원유치원(오산) △펀키즈유치원(오산) △꿈드림유치원(화성) △시연유치원(화성) △신동탄재크와콩나무(화성) △진성유치원(화성) △학촌유치원(화성) 등이다.
 
도교육청은 다른 유치원과의 형평성을 고려해 감사 자료 제출을 거부한 유치원 16곳의 명단도 함께 공개했다. 이재삼 감사관은 “감사 자료 제출을 거부하는 유치원에 대해서는 엄정 대응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감사 자료 제출을 거부한 유치원은 △트인아이유치원(광명) △바다유치원(남양주) △아름유치원(남양주) △반석유치원(부천) △중동반석유치원(부천) △배성유치원(성남) △지성유치원(수원) △은빛유치원(안산) △동은아이유치원(용인) △미래숲유치원(용인) △밀알유치원(용인) △예성유치원(용인) △지예슬유치원(용인) △천사들의합창유치원(용인) △예은유치원(파주) △예일유치원(파주) 등이다.
 
도교육청은 내달 말까지 원아 수 200명 이상 대형 유치원에 대해 우선적으로 감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경기도교육청은 3일 지난 1∼4월 진행한 57개 사립유치원에 대한 전수 감사에서 처분이 확정된 유치원 16곳을 비롯, 감사 자료 제출을 거부한 유치원 16곳의 명단도 함께 공개했다. 도교육청 전경. 사진/경기도교육청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