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이익안정성·성장성 입증'-신한금융투자
입력 : 2010-04-21 08:39:59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한형주기자] 신한금융투자는 21일 LG화학에 대해 이익안정성과 성장성이 입증됐다며 투자의견으로 '매수'를, 적정주가는 34만2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
 
LG화학은 올 1분기 매출액 4조4000억원, 영업이익 6524억원, 순이익 5177억원을 기록했다고 전날 발표했다.
 
임지수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LG화학의 영업실적이 시장 기대를 웃도는 양호한 수준이었다"며 "2분기 실적은 더욱 긍정적"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임 연구원은 "LG화학의 2분기 실적은 계절적 성수기 효과와 출하량 증가에 따른 원가 개선 효과, 연중 진행되는 증설 효과 등으로 매년 1분기를 상회하는 것이 일반적"이라고 밝혔다.
 
그는 "올해도 2분기 편광판 광폭라인 증설 완공에 성수기 효과까지 더해질 경우 이익 증가 방향성이 충분히 연결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뉴스토마토 한형주 기자 han9906@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한형주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