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다문화청소년 위한 '상호문화교류센터'건립 지원
공동 기금 마련…다문화 청소년 소통공간 구축
입력 : 2019-06-18 16:04:30 수정 : 2019-06-18 16:04:30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하나금융지주(086790)는 다문화 청소년의 소통 공간인 '상호문화교류센터' 건립을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를 위해 하나금융의 하나금융나눔재단은 지난 17일 강원도, 홍천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다문화 청소년을 위한 대안학교인 ‘해밀학교’에서 협약식을 갖고, '해밀 상호문화교류센터' 건립 지원을 위한 공동 기금을 마련하기로 했다.
 
'해밀 상호문화교류센터'는 다양한 이주배경과 문화배경을 가진 청소년들이 함께 생활하면서 빠르게 적응할 수 있는 소통의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특히 하나금융은 청소년들이 서로를 이해하고 포용하면서 향후 미래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은 “글로벌 시대에서 다양성과 공존은 매우 중요한 가치”라며 “다문화 청소년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생활하면서 포용과 배려의 문화를 배우며 훌륭한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도 사회 구성원 모두가 차별과 편견 없이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눌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은 “해밀학교는 다문화 학생들을 위해 만든 대안학교로, 다문화 학생들이 겪는 언어장벽과 문화차이 등을 오히려 자신만의 강점으로 승화시켜 이들을 다양한 경험을 가진 다중 언어 인재로 양성하고 있다”며 “이 곳에 건립되는 상호문화교류센터가 학생들을 훌륭한 글로벌 인재로 성장시킬 수 있는 길잡이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홍창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회장,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 겸 하나금융나눔재단 이사장, 김인순 해밀학교 이사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허필홍 홍천군수가 협약서에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금융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