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서틱(CertiK)과 파트너십 계약 체결
입력 : 2019-08-06 13:17:45 수정 : 2019-08-06 13:17:4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은 블록체인 보안 감사 전문기업 서틱(Certik)과 고도화된 프로젝트 기술 검증을 위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다고 6일 밝혔다.
 
서틱은 바이낸스, 후오비, OKEx 등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뿐만 아니라 이더리움재단, 테라, 네오 등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의 감사를 진행한 경험을 보유한 전문 검증 플랫폼으로, 독자적으로 개발한 수학적 방식을 활용해 블록체인의 보안성과 안정성을 검증하는 전문 기업이다.
 
코인원은 서틱과의 파트너십으로 상장심사 과정에서 전문적인 외부 감사 의견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코인원 상장심사위원회의 심의를 통과한 프로젝트의 스마트 컨트랙트 감사를 서틱에서 진행하게 되며, 이를 통해 더 전문적인 프로젝트 기술력 검토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코인원은 서틱과의 협업으로 거래소 보안성 또한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안이 취약한 암호화폐 상장은 거래소의 보안 시스템과 유저의 자산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데, 고도화된 기술 감사를 통과한 프로젝트를 선별해 상장할 경우 이에 해당하는 리스크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실제 한 해외거래소의 경우 특정 암호화폐의 버그를 이용한 공격에 해킹 피해가 발생한 사례가 있기도 하다.
 
코인원의 차명훈 대표는 "최근 코인원이 기존보다 활발한 상장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블록체인 기술 감사 전문업체와의 협업으로 기존보다 강화된 프로젝트 기술력 검증이 가능해졌다"며 "이를 통해 효율적인 상장심사를 통한 상장활성화는 물론, 무엇보다 중요한 거래소 보안과 투자자 보호 강화를 함께 추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