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 최종 제안서 접수 마감…지자체·민간 96곳 참여
입력 : 2019-08-14 18:08:57 수정 : 2019-08-14 18:08:57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가 건립을 추진 중인 제2 데이터센터 부지 선정을 위한 최종 제안서 접수에 지방자치단체·민간사업자 총 96곳이 참여했다.
 
네이버는 제2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부지 선정을 위한 최종 제안서 접수가 마감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오후 2시에 마감된 접수에 총 96개의 지자체 및 민간사업자가 최종 제안서를 제출했다.
 
네이버는 지난달 12일부터 23일까지 두번째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건립을 희망하는 지자체와 민간사업자로부터 의향서를 받았다. 회사는 의향서를 제출한 136곳에 안정성과 주변 환경 등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설립을 위해 필요한 상세 요건이 추가된 제안서를 요청했다. 이중 총 96개의 지자체·민간사업자가 최종 제안서를 보낸 것으로 나타났다.
 
네이버는 96개 제안 부지에 대해 서류 심사, 현장 실사 등을 거쳐 다음달 말까지 우선협상부지 선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해당 지자체, 사업자와 개별 협의를 거쳐 연내 최종 부지를 확정할 계획이다.
 
강원도 춘천시 네이버 데이터센터 '각'. 사진/네이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