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소진공 이사장, 추석 앞두고 전주 전통시장 방문
온누리상품권으로 장보기·장바구니 배포·시장 환경미화 등 진행
입력 : 2019-09-01 06:00:00 수정 : 2019-09-02 10:24:21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함께 지난 8월30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북 전주 서부시장을 찾아 ‘전통시장 및 청년몰 활성화 캠페인’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에는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 중진공·소진공 임직원, 지역 중소벤처기업 임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해 추석맞이 장보기를 실시했다. 
 
아울러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을 함께 실시해 전통시장 상인과 시민들에게 비닐봉투 사용 줄이기를 위한 장바구니 1000여개를 배포했다. 특히, 중진공·소진공 임직원들은 소화기, 소화전 등 사용법 교육과 전신주 불법 부착물 제거, 상가 주변 청소 등 환경미화를 실시해 시장 상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이날 온누리상품권으로 구매한 전통시장 물품을 다사랑 노인복지센터에 전달하는 사회공헌활동도 실시했다. 캠페인 이후에는 중진공 SNS를 통해 ‘대국민 전통시장 물품구입 인증샷 이벤트’를 실시해 청년들의 전통시장 방문 붐 조성에 앞장섰다.  
 
전주 완산구 효자동에 위치한 서부시장은 130여개 점포에서 사계절 지역 특산물을 판매하고 있으며, 맛집이 다수 위치하고 있어 전주를 여행하는 관광객들이 많이 찾고 있다.
 
서부시장 2층에 위치한 청년몰은 2017년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실시한 청년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된 20여명의 청년 CEO들이 중식, 일식, 스테이크 등 다양한 음식을 판매하고 있어 시민들에게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오늘 중진공?소진공이 협업해 지역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민생현장과 소통했다”며 “혁신 청년창업가들이 전통시장을 젊고 활기 넘치는 공간으로 만들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소진공과 손잡고 다양한 지원책을 강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진공은 오는 3일 본사가 위치한 경남 진주의 중앙유등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 이용 추석맞이 물품구입, 장바구니 배포, 화재예방, 환경정화 활동 등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한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을 이어갈 계획이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