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대세 캐릭터 ‘펭수’와 첫 CF 계약
설 맞이 ‘정관장’ 광고 촬영…유튜브 등 온라인 방영
입력 : 2019-12-10 15:01:04 수정 : 2019-12-10 15:01:04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EBS의 인기 캐릭터로 부상한 ‘펭수’가 정관장 광고에 출연한다. 기업 및 공공기관과 다양한 협업을 진행했지만 CF는 처음이다.
 
'펭수'가 정관장 광고를 촬영하는 모습. 사진/KCG인삼공사
 
KGC인삼공사는 ‘펭수’를 정관장 광고모델로 위촉하고 올 설에 앞서 CF를 방영한다고 10일 전했다.
 
정관장 광고 '펭수'편은 지난 6일 EBS본사에서 촬영을 마쳤다. 편집 작업을 거쳐 내년 1월 유튜브를 비롯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선보인다.
 
KGC인삼공사는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는 ‘정관장’ 브랜드 이미지와 밝고 건강한 ‘펭수’의 이미지가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CF는 고향이 남극인 ‘펭수’가 부모를 그리워하는 스토리를 담아 설날을 앞두고 가족의 의미를 되새겼다.
 
민경성 KGC인삼공사 마케팅실장은 “설을 앞두고 소비자와 지속적인 소통을 위해 최근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펭수를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라며 “광고 방영과 더불어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펭수’는 EBS 연습생으로 BTS와 같은 슈퍼스타가 되기 위해 남극에서 헤엄쳐 온 펭귄이다. 나이는 올해 10살이다. 연습생에서 시작했지만 현재는 20~30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크리에이터로, 7개월 만에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100만명을 넘기며 2019년 대표 스타로 떠올랐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