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예비입찰 참여
입력 : 2020-09-28 12:50:33 수정 : 2020-09-28 12:50:33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이 두산인프라코어(042670) 매각 예비입찰에 참여했다.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그룹은 이날 두산인프라코어 매각을 주관하는 크레디트스위스에 예비입찰 참여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예비 입찰에 제안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그룹은 그동안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후보로 꼽혔다. 건설기계 자회사인 현대건설기계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매각 대상인 두산인프라코어 지분은 두산중공업이 보유한 36.07%다. 시장에선 입찰 가격을 8000억원에서 1조원 가량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달 초 인수전에 참여한다는 언론보도가 나오자 "두산인프라코어 인수를 검토한 적 없다"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입장을 바꿔 인수전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진다.  
 
로고/현대중공업그룹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