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영택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올해의 차’ 후보 17종 선정

내년 1월 온라인투표 통해 '올해의 차' 선정

2016-12-26 15:43

조회수 : 2,06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16~2017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1차 투표 결과, 총 17개 모델이 2차 후보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올해의 차 2차 후보에 오른 차종을 대상으로 내년 1월 온라인 투표를 진행한다. 2차 후보군에 오른 차종은 ▲가격대비 가치(총체적인 상품성) ▲성능(차급을 고려한 성능) ▲편의성 및 편의사양 ▲디자인 및 감성 ▲안전성 ▲연료효율성 등에 대해 각 항목별 1~5점을 배정해 평가하게 된다. 이후 최종 후보에 오르는 7종에 대해 현장 시승 및 최종 평가를 진행하고 ‘올해의 차’로 선정할 계획이다.
 
올 1월부터 12월까지 신차로 출시돼 총 300대 이상을 판매한 46개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한 1차 투표 결과, 국산차가 11종, 수입차가 6종으로 집계됐다. 브랜드별로는 현대차(005380)가 5종(제네시스 G80·그랜저 IG·아이오닉 EV·아이오닉 하이브리드·i30)으로 가장 많이 후보에 올랐다. 이어 르노삼성(SM6·QM6)과 볼보(XC90·S90), 기아차(000270)(K7·니로), 쌍용차(003620)(티볼리 에어), 쉐보레(말리부), 벤츠(E클래스)와 토요타(프리우스), 렉서스(RX), 닛산(알티마) 등도 후보군에 포함됐다. 
 
이와 함께 ▲디자인 ▲퍼포먼스 ▲그린카 부문에서도 2차 후보 차종을 확정했다. 디자인과 퍼포먼스 부문에서는 각 6대가 선정됐다. 디자인 부문의 경우 ▲기아차 K7 ▲르노삼성 SM6 ▲벤츠 E클래스 ▲현대차 그랜저 IG ▲제네시스 G80 ▲제네시스 G80스포츠 등이 2차 후보에 올랐다. 퍼포먼스 부문에서는 ▲렉서스 GS F ▲벤츠 SL ▲쉐보레 카마로 ▲포르쉐 911 ▲현대차 G80 스포츠 ▲BMW M2 쿠페가 선정됐다. 그린카 부문에서는 총 5대가 선정됐다. 선정된 모델은 ▲기아차 니로 ▲K7 하이브리드 ▲토요타 프리우스 ▲현대차 아이오닉 EV ▲아이오닉 하이브리드다.
 
이승용 ‘2016~2017 올해의 차’ 선정위원장은 "1차 투표 결과를 통해 2차 온라인 투표 대상 후보를 15대, 각 부문별 5대씩을 선정하지만 이번 1차 투표 결과, 같은 득표수를 획득한 모델이 다수 나왔다"며 "이를 포함해 올해의 차 17대, 디자인 부문 6대, 퍼포먼스 부문 6대, 그린카 부문 5대가 2차 온라인 투표 후보로 선정됐다"고 말했다.
 
한편 2016~2017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본지 등 자동차기자협회 소속 언론사에서 1명씩 총 44명으로 구성됐다. 지난 22일 진행된 1차 투표에는 28개사, 28명이 참석했다. 
 
다음은 2016~2017 올해의 차 2차 후보 선정 모델(득표 순위와 무관)
 
◇올해의 차 부문(17대)
▲기아차 K7 ▲기아차 니로 ▲닛산 알티마 ▲토요타 프리우스 ▲렉서스 RX ▲르노삼성 SM6 ▲르노삼성 QM6 ▲벤츠 E클래스 ▲볼보 XC90 ▲볼보 S90 ▲쉐보레 말리부 ▲현대차 제네시스 G80 ▲현대차 그랜저 IG ▲현대차 아이오닉 EV ▲현대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현대 i30 ▲쌍용차 티볼리 에어 
 
◇디자인 부문(6대)
▲기아차 K7 ▲르노삼성 SM6 ▲벤츠 E 클래스 ▲현대차 그랜저 IG ▲현대차 제네시스 G80 ▲현대차 제네시스 G80스포츠
 
◇퍼포먼스 부문(6대)
▲렉서스 GS F ▲벤츠 SL ▲쉐보레 카마로 ▲포르쉐 911 ▲현대차 G80 스포츠 ▲BMW M2 쿠페
 
◇그린카 부문(5대)
▲기아차 니로 ▲기아차 K7 하이브리드 ▲토요타 프리우스 ▲현대차 아이오닉 EV ▲현대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김영택 기자 ykim98@etomato.com
  • 김영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