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배성은

토요타, 프리우스 C 출시…2490만원

도심연비 19.4km/l, 12가지 외장컬러 선택 가능

2018-03-14 09:00

조회수 : 81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배성은 기자] 토요타코리아가 14일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의 미디어 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고 밝혔다.
 
프리우스 C는 1.5리터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이 선사하는 19.4km/l의 도심연비, 유니크하고 날렵한 외관 디자인과 이동이 자유로운 컴팩트한 차체, 민첩한 주행성능 등이 특징이다. 젊고 세련된 감성의 12가지 외장 컬러는 프리우스 C만의 생동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며 ‘에코 펀(ECO Fun)’을 컨셉으로 개발된 인테리어는 조작의 편리함과 여유로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공간성의 경우 하이브리드 배터리를 뒷좌석 하단에 위치시켜 넉넉한 적재공간을 확보했다. 60대 40대 또는 전부 폴딩 시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게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동급최다 총 9개 SRS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가 기본으로 장착돼 있어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하이브리드 차량을 구매했을 때 얻을 수 있는 최대 310만원의 세금 감면과 이산화탄소 배출량 84g/km를 실현하며 정부 보조금 50만원까지 더해져 최대 360만원의 구매혜택을 누릴 수 있다. 구매 이후에도 도심 혼잡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이용료 최대 80% 할인,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km 무상 보증 등의 혜택도 있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토요타코리아 사장은 “2011년에 첫 출시한 프리우스 C는 지난해까지 전세계적으로 15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기록을 가진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대표선수이다. 운전하기 쉽고 즐거운 매력으로 이제는 전 세계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프리우스 C와 함께 생기발랄한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이미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프리우스 C의 가격은 2490만원(부가세 포함)이며 4월 2일부터 고객에게 인도된다. 
 
토요타 프리우스 C. 사진/토요타
 
배성은 기자 sebae@etomato.com
  • 배성은

  • 뉴스카페
  • email